2023.01.27 (금)

  • 맑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3.1℃
  • 맑음서울 -6.7℃
  • 맑음대전 -6.3℃
  • 흐림대구 -1.6℃
  • 흐림울산 -1.3℃
  • 구름많음광주 -1.4℃
  • 흐림부산 0.5℃
  • 구름많음고창 -3.4℃
  • 제주 5.7℃
  • 맑음강화 -9.4℃
  • 구름조금보은 -6.6℃
  • 구름많음금산 -5.1℃
  • 흐림강진군 0.2℃
  • 흐림경주시 -1.7℃
  • 흐림거제 2.0℃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재)신흥연송학술재단 신년교례회 개최 

연송치의학상 상금 인상도 발표.. "선순환 위한 노력 계속할 것"


(재)신흥연송학술재단 신년하례회가 지난 12일 서울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렸다. 신흥연송학술재단은 대한민국 치과계 유일한 공익법인 재단으로, 치과계 발전을 위한 기금 조성 및 치과대학의 후학 양성을 위한 연송장학금 후원 등으로 치과계 상생과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신흥연송학술재단 사무국은 사업 경과보고를 통해 오는 3월 제19회 연송치의학상 시상식부터 상금을 기존 6,000만원에서 9,000만원으로 3,000만원 인상해 지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송치의학상은 대한민국 치의학 발전 및 국제적 위상 제고에 기여한 연구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이날 신년하례회에는 이승종 (재)신흥연송학술재단 초대 이사장(연세치대 명예교수)를 비롯, 조규성 현 이사장, 김종철 한국외국어대 재단 동원육영회 이사장, 김철환 (사)대한치의학회 회장, 정종혁 한국치과대학-치의학전문대학원협회 이사장(경희치대 학장), 권호범 서울대학교 치의학대학원 원장, 이용익 ㈜신흥 대표이사 등 치과계 및 치과 산업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조규성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재단이 350억원 규모로 자산을 키울 수 있었던 건 이용익 대표의 결단 덕분인 만큼 깨끗하고 권위 있는 재단으로 만들어 보답하겠다”면서 "재단은 현재 새로운 사업을 준비 중이며, 2024년에 선보일 수 있을 예정이니 기대해 달라”고 덧붙였다.
정종혁 한국치과대학-치의학전문대학원협회 이사장도 “사회적 나눔에 큰 뜻이 있었던 연송 이영규 회장님의 의지를 이어받은 이승종 · 조규성 이사장과 이용익 대표께 감사한다”면서 “인상적인 것은 연송장학금 규모가 작년 기준 3억 6,000만원으로 누적액이 30억이 넘었다는 사실”이라고 말했다. 이어 정 이사장은 “연송장학금은 치과계에 큰 밑거름이 되었다”고 치하하고, “연송장학캠프 역시 코로나로 제약을 받았지만 2023년에는 활발하게 활동을 이어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재단 사무국은 “대한민국 치과계 유일한 공익 재단이라는 사명감과 자부심 아래 단순한 장학생 선발과 연구자 지원 활동에 그치지 않고 후학 양성으로 선순환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화답해 참석자들의 박수를 받았다.
제19회 연송치의학상 시상식은 오는 3월 17일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릴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