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6 (화)

  • 구름조금동두천 18.1℃
  • 맑음강릉 22.6℃
  • 구름조금서울 18.0℃
  • 구름조금대전 18.8℃
  • 구름조금대구 19.4℃
  • 구름조금울산 19.2℃
  • 구름많음광주 19.1℃
  • 맑음부산 20.0℃
  • 맑음고창 18.8℃
  • 맑음제주 20.9℃
  • 구름많음강화 17.2℃
  • 구름많음보은 17.0℃
  • 맑음금산 17.6℃
  • 구름조금강진군 20.7℃
  • 구름많음경주시 20.0℃
  • 맑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심평원장 만나 '비급여 공개 고충' 전달

박태근 협회장, 윤태철 상근심사위원에게도 협조 요청

URL복사

 

 

박태근 협회장이 지난 16일 강원도 원주에 있는 건강보험심사평가원 본원을 찾아 김선민 원장과 면담을 갖고 정부의 비급여 관리 강화 정책에 대한 치과계의 우려 목소리를 전달했다. 이 자리에는 심평원의 신현웅 기획상임이사, 김남희 업무상임이사, 장용명 개발상임이사가 함께 했다.
박태근 협회장은 “심평원 본원을 찾아 상견례를 하게 돼 더욱 반갑고 좋은 자리가 됐다"면서도 "현재 정부의 비급여 진료비 관리대책에 대한 회원들의 우려가 크다"고 지적하고, "비급여 신고에 대한 회원들의 막연한 불안감이 증폭되고 있어 관련 정책 추진과정에서 많은 소통이 필요한 만큼 이러한 부분을 잘 이해하고 고려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에 대해 김선민 원장은 '치협 회원들의 고충을 잘 알고 있고, 우려하는 부분을 세심하게 살필 것'이라면서 '심평원도 치협과 소통하며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심평원장 면담 이후 박 협회장은 올 1월 심평원 치과 상근심사위원에 취임한 윤태철 상근위원(전 연세치대 치과보존과 교수)을 만나 환담했다. 이 자리에서 박태근 협회장은 “앞으로 보험비중이 높아져 가고 있고, 정부에서도 많은 부분을 급여화 하려하고 있으며, 협회도 근관 및 치주치료, 발치수가 현실화 등 회원들을 위한 보험제도 개선에 더욱 힘을 쓰려 한다"면서 '이 과정에서의 조언과 협력'을 당부했다.
윤태철 상근위원은 “치협이 추진하는 일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부분이 있다면 언제든 얘기해 달라”고 화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