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3.29 (수)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1.1℃
  • 맑음서울 18.8℃
  • 맑음대전 20.8℃
  • 맑음대구 21.1℃
  • 구름많음울산 16.4℃
  • 맑음광주 21.2℃
  • 연무부산 16.5℃
  • 맑음고창 19.2℃
  • 구름많음제주 16.1℃
  • 맑음강화 13.8℃
  • 맑음보은 20.2℃
  • 맑음금산 20.5℃
  • 맑음강진군 18.9℃
  • 구름조금경주시 19.2℃
  • 구름많음거제 17.5℃
기상청 제공

대학·병원

치병협, 정총서 '감염예방관리료 신설' 등 논의

'치과의사전문의제 관련 업무 이관'도 중점 추진키로

 

대한치과병원협회(회장 구영) 제24차 정기총회가 지난달 23일 서울 중구 컨퍼런스하우스 달개비에서 열렸다.
4년만에 대면으로 진행된 이날 정기총회에는 구영 회장(서울대학교치과병원장)과 박태근 협회장, 황의환 부회장(경희대학교치과병원장), 김원경 부회장(서울아산병원 치과장), 정영수 부회장(연세대학교치과병원장), 이난영 부회장(조선대학교치과병원장) 등 임원 및 회원기관 대표 다수가 참석했다.
김영재 총무이사(서울대학교치과병원)의 사회로 진행된 정기총회는 1부, 2부로 나눠 진행됐는데, 1부 시상식에선 서울아산병원 김원경 치과장이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이어 2부 본회의는 2022년도 주요 추진 업무보고, 결산보고, 감사보고, 2023년도 사업계획 및 예산(안) 심의 순으로 진행됐다. 이 날 총회가 의결한 올 한해 중점 사업은 ▲치과보장성 강화, ▲치과의사 전문의제도 개선 및 관련 업무 이관, ▲학술대회 개최 등으로, 특히 이난영 부회장은 2023년 추진 계획 중 하나인 '치과병원 감염예방관리료 신설 및 현실화'에 치병협이 적극적으로 나서주길 당부하기도 했다.
구영 회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만 4년 만에 한자리에 모여 정기총회를 개최하게 돼 기쁘다”면서 “오늘 이 자리에서 논의된 다양한 의견들을 토대로 협회의 발전과 치과계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