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1 (일)

  • 맑음동두천 9.8℃
  • 맑음강릉 15.3℃
  • 맑음서울 12.2℃
  • 맑음대전 12.4℃
  • 맑음대구 9.8℃
  • 맑음울산 12.2℃
  • 맑음광주 12.8℃
  • 맑음부산 14.6℃
  • 맑음고창 12.4℃
  • 구름조금제주 16.2℃
  • 맑음강화 11.0℃
  • 맑음보은 9.7℃
  • 맑음금산 9.9℃
  • 맑음강진군 13.0℃
  • 맑음경주시 8.6℃
  • 맑음거제 13.4℃
기상청 제공

학회·학술

치주과학회, 올 1차 학술집담회 온라인으로 개최 

이중석 · 김현주 교수가 강연 맡아.. 지부집담회도 가질 예정

URL복사


대한치주과학회(회장 허익)가 지난 10 ~ 15일, 온라인 플랫폼에서 2021년 제1차 학술집담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총 284명이 사전등록을 통해 참여한 이번 학술집담회는 이중석 교수(연세치대 치주과학교실)와 김현주 교수(부산대 치전문원 치주과학교실)의 강연으로 진행됐다. 
이중석 교수는 ‘Periodontal Classification in Korea’를 주제로 치주질환 진단 체계의 변화, 그리고 그 바탕이 되는 패러다임 전환의 역사와 실제로 주목해야 할 의미들에 관해 심도 있는 분석을 내놓았다. '치주질환을 명확히 분류하고 정의하는 것은 치료 계획 수립과 진행은 물론이고, 다양한 학문적 연구를 위한 데이터 분석에 있어서도 중요한 전제가 된다'는 것. 이 교수는 '향후 지속적으로 국제적 진단 체계 수립에 참여해야 하며, 임상가를 위해 한국화 된 가이드라인도 제시할 필요가 있음'을 강조하는 것으로 강연을 마무리했다.    
김현주 교수는 ‘Strategy for clinical study on oral microbiome’이란 제목 하에 치주염의 병인론에서 빠질 수 없는 구강 내 미생물 연구에 관해 알기 쉽게 정리해 발표했는데, 이 강연에서 김 교수는 '실제 다수의 임상 연구를 진행한 경험을 바탕으로, 연구를 디자인하고 진행하기에 앞서 고려해야 할 사항들을 체계적으로 안내해 다수의 신진 연구자들에게 매우 유익한 길잡이가 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치주과학회는 올해 총 8회의 지부 집담회와 3회의 학술집담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