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9.29 (금)

  • 흐림동두천 19.3℃
  • 흐림강릉 22.2℃
  • 흐림서울 20.1℃
  • 박무대전 21.1℃
  • 연무대구 22.9℃
  • 맑음울산 23.4℃
  • 박무광주 21.4℃
  • 맑음부산 25.6℃
  • 구름많음고창 22.0℃
  • 박무제주 25.4℃
  • 구름많음강화 20.5℃
  • 흐림보은 20.7℃
  • 구름많음금산 19.2℃
  • 구름조금강진군 24.2℃
  • 맑음경주시 23.8℃
  • 맑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개원가

수원시치의회, 조선미 교수 초청 '육아 강연회' 개최

'학령기 자녀와의 슬기로운 대화법'에 회원 · 시민 150여명 '공감'

 

수원시치과의사회(회장 안윤표)가 지난달 15일 광교 덴티움지식산업센터 대강당에서 육아 전문가 조선미 교수와 함께 하는 인문학 강연을 개최했다.
가정의 달을 맞아 수원치의회가 ‘학령기 자녀들과의 관계 변화에 슬기롭게 대처하는 대화법’을 주제로 특별 기획한 이번 강연은 회원뿐 아니라 일반 시민에게도 공개돼 선착순으로 참가신청을 받았는데, 당일150여 명의 회원 및 시민들이 강연을 경청했다.
이날 조선미 교수는 학령기 아이들의 특징을 언급하며 “만 10세 이전은 하기 싫어도 해야 할 일을 배우고 하루 습관을 형성하는 것이 중요한 시기이며, 만10세 이후는 자기주장이 강해져 부모의 지시와 감독은 논리와 합리성에 근거해야 설득력이 생긴다”고 설명하고, “사소한 몇 가지에 대해서는 통제권을 넘겨주어야 한다”고 말했다. 
조 교수는 이어 “일단 규칙을 세우고 규칙에 대한 합의를 이룬 다음에는 그 규칙을 어기면 상응하는 결과가 따른다는 것도 함께 알려줘야 한다"면서 이때 “소통과 공감도 중요하지만 무엇보다 아이의 감정을 인정해 주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강의에 앞서 안윤표 회장은 “학령기 자녀들과의 관계 설정에 고민하는 부모님들을 위해 조선미 교수님을 초청해 일반 시민까지 대상을 넓혀 강의를 준비했다”고 취지를 설명하고, “육아에 어려움을 겪는 부모님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날 강의를 맡은 조선미 교수는 아주대 의과대학 정신건강의학과 교수로 재직 중으로, ‘SBS 우리 아이가 달라졌어요 리턴즈’ , 'EBS 60분 부모' 등 다수 프로그램에 출연해 대표 부모 멘토로 활약하고 있다. 주요 저서로는 '현실 육아 상담소',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 '성장하는 십 대를 지혜롭게 품어주는 엄마의 품격' 등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