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0 (수)

  • 구름많음동두천 3.0℃
  • 구름조금강릉 8.8℃
  • 구름조금서울 4.1℃
  • 맑음대전 5.4℃
  • 맑음대구 6.4℃
  • 구름조금울산 6.9℃
  • 구름많음광주 7.6℃
  • 구름조금부산 7.9℃
  • 구름조금고창 7.1℃
  • 구름많음제주 12.8℃
  • 구름많음강화 0.5℃
  • 맑음보은 2.0℃
  • 구름조금금산 2.9℃
  • 구름조금강진군 7.8℃
  • 맑음경주시 5.4℃
  • 구름조금거제 4.2℃
기상청 제공

대학·병원

'디지털 기술로 보이지 않는 곳도 치료한다'

황현식 교수팀, 3차원영상분석법 AJODO 최근호에 게재

URL복사


최신 디지털 테크놀로지를 이용해 치근 등 보이지 않는 곳도 방사선사진 촬영없이 정확하게 교정치료를 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전남대학교 치의학전문대학원(원장 김병국) 황현식, 조진형, 임승원 교수팀의 3차원 영상 연구가 학계 최고권위 SCI 학술지인 AJODO 최근호에 수록된 것.
황 교수팀은 이전에도 초진 콘빔CT 영상과 구강스캔 영상을 합성해 개개 치아모델을 만들고, 이를 이용해 구강 스캔만으로 치근을 포함한 3차원적 치아이동 양상을 평가할 수 있는 획기적인 영상분석법을 발표한 바 있는데, 이번 AJODO 논문 게재로 이의 타당성과 함께 실용성까지 검증받은 셈이 됐다.
치료중 치아의 3차원적 이동양상을 정확히 평가하기 위해서는 초진 스캔영상과 치료중 스캔영상의 정확한 정합이 필요하고, 이를 위해 치료중 구강스캔 영상이 제대로 되어야 하지만 그 동안 브라켓 등 부착물로 인해 그 정확성이 의심되어 온 것이 사실이다. 이번 논문은 브라켓이 있는 부위를 제외하고 설측면을 이용해 정합한 결과를 제시함으로써 임상에서 매우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음을 확실하게 규명했다.

 

최근 디지털 테크놀로지를 이용한 교정솔루션 대부분이 치관 위주로 되어 있고, 치료중 치근 이동 평가를 위해선 방사선사진을 촬영해야 하는 반면, 황교수팀이 개발한 영상을 사용할 경우 치료 중 필요할 때 간단하게 구강스캔만으로도 치근을 포함한 3차원적 치아이동 양상을 정확히 평가할 수 있어 임상에 큰 파장을 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교정솔루션 인비절라인의 개발자인 미국 UOP대학 교정과 보이드 교수는 황교수팀의 연구개발에 대해 “인비절라인이 하고자 하는 것을 황교수가 먼저 했다”며 놀라워 했는데, 이번 AJODO 논문을 보고선 '임상교정에 반드시 필요한, 진작에 개발됐어야 마땅한 것' 이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