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6 (화)

  • 구름많음동두천 13.6℃
  • 구름많음강릉 19.5℃
  • 흐림서울 13.5℃
  • 흐림대전 16.6℃
  • 흐림대구 18.2℃
  • 구름많음울산 18.5℃
  • 흐림광주 17.0℃
  • 흐림부산 18.2℃
  • 흐림고창 14.1℃
  • 흐림제주 16.8℃
  • 흐림강화 12.2℃
  • 흐림보은 13.8℃
  • 흐림금산 14.6℃
  • 흐림강진군 16.3℃
  • 흐림경주시 17.6℃
  • 흐림거제 17.4℃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장애인의 날' 맞아 환자들에게 선물 전달

서울대치과병원 "장애인치과진료 문턱 더욱 낮출 것"

 

서울대치과병원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센터장 금기연)가 지난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아 센터를 방문한 장애인 환자들에게 기념품과 함께 빠른 쾌유를 기원하는 따뜻한 메시지를 전달했다.
서울대치과병원은 2002년 장애인구강진료실 운영을 시작으로, 2018년 3월에는 보건복지부로부터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로 지정돼 2019년 1월 1일부터 임시 진료를 해오다 같은 해 8월 23일 정식으로 개소하면서 진료를 이어오고 있다.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www.sndcc.org)에는 장애인 전담 의료진이 상주하고 있는데, 전신마취 진료 시설과 무단차 설계(Barrier Free), 장애인 전용 승하차 구역, 장애인 맞춤형 수납창구와 전동휠체어 충전기, 장애인 가족실, 전용 화장실 등 편의시설을 갖춰 고난도 치과진료를 안전하고 빠르게 수행할 수 있다.
또 장애인 환자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비급여 진료비를 기초생활수급 장애인은 50%, 치과영역 중증장애인은 30%, 기타 장애인은 10%를 지원하고 있다.(진료비 지원대상자임을 확인할 수 있는 복지카드 혹은 장애인 증명서, 기초생활수급자 증명서 등 구비서류 필요. 문의: 서울대치과병원 콜센터 1522-2700) 지난해에는 약 3,400여 명의 장애인 환자가 진료비 감면혜택을 받았으며, 이 가운데 저소득 취약계층 장애인 환자 11명은 외부 후원기관과의 연계를 통해 별도 진료비 후원사업을 병행하기도 했다.


구영 병원장은 이날 “장애인의 날을 맞아 환자분들의 쾌유를 기원하는 병원 가족들의 마음이 잘 전달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국가중앙치과병원으로서 장애인 치과진료의 문턱은 낮추고 구강건강수준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