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4 (토)

  • 맑음동두천 25.5℃
  • 구름조금강릉 26.6℃
  • 구름조금서울 29.6℃
  • 구름조금대전 28.4℃
  • 구름많음대구 26.2℃
  • 구름많음울산 24.9℃
  • 구름많음광주 27.0℃
  • 흐림부산 26.2℃
  • 구름많음고창 25.2℃
  • 흐림제주 26.4℃
  • 맑음강화 25.1℃
  • 구름조금보은 23.3℃
  • 구름많음금산 24.4℃
  • 흐림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3.6℃
  • 구름많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대학·병원

오희균·황현식 교수, 일본악변형증학회서 공동강연

'양악수술의 미래 심포지엄에서 '협진의 중요성' 특히 강조

URL복사

 

전남대 치전원(원장 김원재) 오희균 · 황현식 교수가 지난 11, 12 양일간 일본 센다이에서 개최된 일본악변형증학회 연례학술대회에서 공동강연 했다고 대학측이 밝혔다.
일본악변형증학회의 이번 심포지엄은 '양악수술의 미래, 선수술'을 주제로 한국과 일본에서 각각 교정과 치과의사와 구강악안면외과 치과의사가 한 팀을 이뤄 참가하는 포맷으로 열려 시작부터 관심을 모았는데, 일본에서는 선수술로 세계적 명성을 얻고 있는 도호꾸 대학의 다까하시 교수가 교정과 수가와라 교수와 함께, 한국에선 전남대 오희균 교수가 황현식 명예교수와 함께 팀을 이뤄 참여한 것.
이날 강연에서 황현식·오희균 교수팀은 성공적인 선수술을 위해선 무엇보다 교정의사와 구강악안면외과의사 간의 협진이 중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선수술 보급을 위해 미국, 유럽 등에서 많은 강연을 하고 있는 오희균·황현식 교수팀은 내년 6월 열릴 예정인 아시아구강악안면외과학회 학술대회에서도 함께 강연에 나설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