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7 (금)

  • 맑음동두천 6.3℃
  • 구름조금강릉 8.9℃
  • 맑음서울 6.3℃
  • 구름조금대전 7.6℃
  • 구름많음대구 10.1℃
  • 구름많음울산 11.9℃
  • 흐림광주 8.2℃
  • 구름많음부산 12.3℃
  • 흐림고창 7.4℃
  • 흐림제주 11.5℃
  • 맑음강화 5.6℃
  • 흐림보은 6.5℃
  • 구름많음금산 7.2℃
  • 흐림강진군 9.1℃
  • 구름많음경주시 10.6℃
  • 구름많음거제 12.1℃
기상청 제공

학회·학술

60주년 치주과학회, 코로나 여파로 조촐한 기념식 가져

고문 등 50여명 참석.. 구영 회장 '역동적이고 창의적인 학회활동' 자평

URL복사

 

대한치주과학회(회장 구영)가 지난 9일 롯데호텔 서울에서 60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지난 1960년 10월 7일 창립해 어언 60주년을 맞은 것.
구영 회장은 이날 인사말을 통해 치주학의 발전과 치주건강을 통한 국민건강증진에 진력해온 학회의 발자취를 소개하면서 '역동적이고 창의적인 학회활동을 가능하게 해준 것은 역대 고문과 임원 및 전체 회원들의 치주학문에 대한 사랑과 긍지 덕분이었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최상묵 고문도 인사말에서 '치주전문의 뿐만 아니라 모든 치과의사들이 자연치아를 살리는 기본적인 치주치료의 중요성을 잊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상훈 협회장과 치위협 임춘희 회장, 치의학회 김철환 회장이 축사에 나섰는데, 이 협회장은 지난 60년간 한결같이 모범적인 학술활동을 이어온 치주과학회의 노력을 치하하면서 '앞으로도 국민구강증진을 위해 더 많은 역할을 해줄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개회식에 이은 시상식에선 최우수 논문상에 이창석 원장(서울이치과)이 기초부문 상을, 이중석 교수(연세대)가 임상부문 상을 각각 수상했다. 또 동선 신인학술상은 원광대 이재홍 교수가, JPIS 논문상은 부산대 이주연 교수가 각각 수상됐다. 또 지속적으로 학회활동을 지원해준 동국제약과 일본 Sunstar사에는 감사패가 수여됐다.   

 


케익 커팅에 앞서서는 구영 회장의 제안으로 김낙희 초대 회장을 비롯, 유명을 달리하신 고문 및 회원들의 명복을 비는 묵념의 시간도 가졌다. 이어 한수부, 김종관 고문의 발전된 미래를 다짐하는 건배 제의를 끝으로 기념식은 모두 마무리됐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방역기준에 따라 참석자 수를 엄격히 제한한 가운데 진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