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8 (목)

  • 구름많음동두천 7.1℃
  • 맑음강릉 12.8℃
  • 구름많음서울 8.5℃
  • 맑음대전 7.0℃
  • 맑음대구 9.5℃
  • 맑음울산 11.4℃
  • 맑음광주 9.1℃
  • 맑음부산 13.2℃
  • 구름조금고창 8.2℃
  • 구름많음제주 15.8℃
  • 맑음강화 9.6℃
  • 흐림보은 2.3℃
  • 흐림금산 4.6℃
  • 맑음강진군 9.3℃
  • 맑음경주시 10.0℃
  • 맑음거제 14.1℃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서울대치과병원 법인화 14주년 기념식

내외빈 · 교직원 등 200여명 참석, 새로운 출발 다짐

 

 

서울대학교치과병원이 지난 12일 병원의 역사를 되돌아보고 새로운 출발을 다짐하는 ‘서울대학교치과병원 특수법인 14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기념식에는 박찬욱 서울대학교 총장 직무대리, 한중석 서울대학교 치의학대학원장, 안창영 서울치대 동창회장, 홍예표 발전후원회장, 최상묵 명예교수 등 전임 병원장과 학장 외 200여명의 교직원이 참석했는데, 행사는 병원과 노동조합의 14년 무분규 상생을 기념하는 화분 증정식, 유공 표창, 장기근속직원 표창, 병원장 기념사에 이어 박찬욱 총장 직무대리와 안창영 동창회장의 축사 순으로 진행됐다.
허성주 병원장은 이날 기념사에서 “서울대학교치과병원은 2004년 개원 이래 2015년 관악서울대학교치과병원 개원으로 진료 역량의 강화뿐만 아니라 국내외 치의학자 연수교육 등을 진행하며 교육기관으로서의 역할과 산업통상자원부, 보건복지부 등의 대형 연구과제에 선정되는 등 연구기관으로서의 역할도 강화하고 있다”며, “2016년에는 다문화가족의 사회통합에 기여한 공로로 대통령 표창 수상, 기재부 고객만족도 조사 2년 연속 최우수 등급을 획득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허 병원장은 또 “과거의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내년에 완공될 융복합치의료동 및 보건복지부 중앙장애인구강진료센터 등을 통해 국민에게 사랑받는 치과병원으로 한걸음 한걸음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기념식에 앞서 점심시간엔 ‘특수법인 14주년 기념음악회’도 열었는데, 행사는 상명대 앙상블의 피아노, 콘트라베이스, 바이올린, 성악 등 다양한 악기와 구성으로 병원 교직원뿐만 아니라 내원객과 입원환자들도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열린 음악회로 진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