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30 (목)

  • 흐림동두천 26.5℃
  • 구름많음강릉 29.3℃
  • 연무서울 26.8℃
  • 흐림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9.7℃
  • 구름많음울산 29.8℃
  • 구름조금광주 30.3℃
  • 흐림부산 27.6℃
  • 구름많음고창 28.9℃
  • 구름조금제주 29.2℃
  • 구름많음강화 26.0℃
  • 구름많음보은 28.3℃
  • 구름많음금산 27.6℃
  • 구름조금강진군 29.8℃
  • 흐림경주시 29.3℃
  • 흐림거제 28.0℃
기상청 제공

대학 · 병원

구강스캔만으로도 '치근의 3차원적 위치 평가' 가능

황현식 교수팀, 3차원 영상분석법 학계 권위지 AJODO에 연속 게재


국내 의료진이 고안한 3차원 영상분석 방법이 최고 권위 학술지에 연이어 게재돼 학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전남대 치의학전문대학원(원장 박병주)은 황현식 이경민 교수팀의 3차원 영상 연구가 이 분야 최고권위 SCI 학술지인 AJODO 153권과 154권에 연이어 수록됐다고 최근 발표했다.

이 영상분석법을 이용하면 CT 촬영없이 간단한 구강스캔만으로도 치근의 3차원적 위치를 평가할 수 있어 교정치료나 턱수술치료에 특히 유용한데, 지금까지는 정확한 영상분석을 위해선 정교한 디지털 치아모델 제작이 필수였으나 황 교수팀은 레이저 스캔 또는 구강내 스캔 영상과 콘빔 영상을 합성해 컴포지트 치아 모델을 디지털화 함으로써 3차원 영상의 중첩 적합도를 획기적으로 향상시킨 것, 이 영상분석법은 이번  AJODO 연속 게재로 유용성과 타당성에서 국제적으로도 공인을 받은 셈이 됐다.

이와 관련 학회 관계자는 "최근 미국 등 구미 선진국에서 디지털 교정의 바람이 불고 있지만 주로 진단에 관한 것이어서 브라켓 본딩에 이용되는 셋업 정도에 불과한데 비해 황 교수팀의 영상분석법은 진단 뿐 아니라 치과과정의 평가와 분석에 유용하게 활용되는 만큼 그 차원이 다르다"고 엄지를 치켜 세웠다.

방사선 조사없이 구강스캔 만으로 치근의 위치를 3차원적으로 평가할 수 있게 한 황교수팀의 이번 연구로 환자의 경제적 부담이 줄어드는 것은 물론 CT가 있는 대형병원에서나 가능했던 3차원적 치열 평가가 일반 병원에서도 가능하게 됐다. 구강스캐너가 없는 치과의 경우도 인상을 채득해 인근 기공소에 레이저 스캔을 맡기면 같은 효과의 영상분석이 가능하다.  

 

연구를 주관하고 있는 이경민 교수는 '지금 나온 것은 극히 일부일 뿐'이라는 말로 디지털 교정과 관련한 더 많은 연구결과가 준비되고 있음을 시사했다.  이번 3차원 영상분석법은 국내 특허는 물론 미국 특허까지 취득해둔 상태이다. 


논문 제목

Sun L, Hwang HS, Lee KM. Registration area and accuracy when integrating laser-scanned and maxillofacial cone-beam computed tomography images. Am J Orthod Dentofacial Orthop 2018;153(3):355-61.

Sun L, Lee JS, Choo HH, Hwang HS, Lee KM. Reproducibility of an intraoral scanner: A comparison between in-vivo and ex-vivo scans. Am J Orthod Dentofacial Orthop 2018;154(2):305-10.










포토뉴스



배너


비디오 D

[영상] '닥터 황의 333치아송' 영어버전 뮤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