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30 (목)

  • 흐림동두천 25.0℃
  • 구름많음강릉 31.0℃
  • 흐림서울 27.6℃
  • 구름많음대전 27.9℃
  • 구름많음대구 30.2℃
  • 구름많음울산 30.4℃
  • 구름조금광주 29.4℃
  • 구름많음부산 27.8℃
  • 구름많음고창 29.1℃
  • 구름많음제주 29.8℃
  • 흐림강화 25.9℃
  • 구름많음보은 28.4℃
  • 구름많음금산 27.6℃
  • 구름조금강진군 30.8℃
  • 구름많음경주시 30.6℃
  • 흐림거제 28.5℃
기상청 제공

대학 · 병원

'집중치료센터'로 환자 치료 안전도 높인다!

경희대치과병원, 감염제로 도전 … 장애인 치료까지도 가능




 

경희대학교치과병원(병원장 황의환)이 환자들을 위한 철저한 감염관리와 안전한 치료를 위한 집중치료센터를 열었다. 이에 지난 4일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진료를 알렸다.


집중치료센터의 센터장은 이백수(구강악안면외과) 교수가 맡아 이끌어 간다. 집중치료센터 시설은 침습적 치료 시 감염관리 강화를 위한 분리된 의료 공간으로 설비하고 시설을 갖췄다. 특히 소아`장애인 환자 전문 진정치료 및 회복 공간 제공하고, 낮 병동을 통한 환자의 빠른 회복 지원을 염두해 시설을 구비했다. 대상은 침습적 외과 수술이 필요한 환자, 소아 및 장애인 환자와 소수술로 입원이 불필요한 환자다.

또한 치과 치료에 어려움을 겪는 소아 및 장애인 환자 대상의 치료에서 심적 안정과 환자 안전을 위한 행동 및 통증 조절의 진정치료 및 회복 시설을 마련했다. 집중치료센터의 의료진 역식 구강악안면외과, 치주과, 소아치과 전문의들로 구성해 한 곳에서 치료과정이 이뤄지도록 환자 동선을 최소화 했다.




이백수 센터장은 “집중치료센터는 감염 제로를 통한 환자의 치료 안전도를 높이는 목적으로 개설됐다. 의료진 역시 구강악안면외과와 치주과, 소아치과 전문의로 구성했으며, 수술실과 진료실, 낮 병동, 감염관리를 위한 전실 공간을 운영해 환자 치료의 안정성과 함께 만족감도 더욱 높이려고 할 것”이라고 밝혔다. 












포토뉴스



배너


비디오 D

[영상] '닥터 황의 333치아송' 영어버전 뮤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