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20 (목)

  • 맑음동두천 2.7℃
  • 맑음강릉 4.3℃
  • 맑음서울 4.9℃
  • 맑음대전 5.5℃
  • 맑음대구 4.9℃
  • 맑음울산 7.8℃
  • 맑음광주 8.9℃
  • 맑음부산 9.5℃
  • 맑음고창 8.3℃
  • 흐림제주 11.8℃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0.5℃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7.1℃
  • 맑음경주시 2.5℃
  • 맑음거제 8.0℃
기상청 제공

대학 · 병원

국민권익위 박은정 위원장 초청 '청렴특강' 가져

서울대치과병원, ‘한국의 반부패 정책과 변화하는 국민 인식’을 주제로

 

서울대치과병원(병원장 허성주)이 지난 7일 치과병원 8층 대강당 ‘누리공감’에서 국민권익위원회 박은정 위원장 초청 강연을 가졌다. 서울대치과병원에서 매월 개최하는 ‘누리공감’은 ‘세상과 함께 소통하는 자리’라는 뜻으로, 다양한 분야의 최고 권위자들을 초청해 강연을 듣는 일종의 ‘명사특강’ 시간이라 할 수 있다.
‘한국의 반부패 정책과 변화하는 국민 인식’을 주제로 진행된 이번 강연은 전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청렴교육의 일환으로 기획됐는데, 강연에 앞서 박 위원장은 "평소 개별기관에 대한 강의는 하지 않지만, 서울대치과병원엔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하는 임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특별히 방문한 것”이라고 말해 박수를 받았다.
본격 강연에서 박 위원장은 “최근 정부의 종합청렴도 평가 결과 서울대치과병원의 청렴도 수준이 다른 기관들에 비해 상당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소개하고, "이는 기관장의 반부패 의지와 임직원들의 호응도가 높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이라 말했다.
박 위원장은 또 “최근 우리사회가 깨끗해졌다고는 하지만, 채용비리, 시험문제 유출사건, 사립유치원 비리사태 등을 볼 때 아직도 개선해야 할 부분이 많다”면서 “서울대치과병원을 비롯한 공공기관들부터 반부패 과제들을 하나하나 실천, 정부와 함께 '청렴 대한민국'을 만들어 나가자”고 제안했다.


이번 강연은 서울대치과병원 백명현 상임감사의 초청으로 이뤄졌다. 박은정 위원장은 서울대학교 교수로 재직하면서 한국인권재단 이사장 등 사회적 약자 보호 및 생명윤리를 위한 다양한 활동으로 투명하고 청렴한 사회 만들기에 앞장서는 한편, 인권과 연구윤리 분야에서 다수의 저서를 집필하기도 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