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31 (금)

  • 맑음동두천 24.2℃
  • 구름많음강릉 24.0℃
  • 구름조금서울 25.5℃
  • 대전 20.0℃
  • 대구 22.6℃
  • 흐림울산 27.7℃
  • 천둥번개광주 22.2℃
  • 흐림부산 27.9℃
  • 흐림고창 22.9℃
  • 구름많음제주 31.4℃
  • 맑음강화 26.2℃
  • 흐림보은 19.0℃
  • 흐림금산 18.6℃
  • 흐림강진군 26.7℃
  • 흐림경주시 25.5℃
  • 흐림거제 27.5℃
기상청 제공

대학 · 병원

서울대치과병원, 경영평가 3년 연속 '양호' 등급

공공기관 평가점수 하락 추세에도 꾸준히 점수 상승


서울대치과병원(원장 허성주)이 기획재정부 내 총 123개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7년 공공기관 경영실적 평가결과’에서 3년 연속 ‘양호’등급인 B등급을 획득했다.

공공기관의 경영평가는 최고 S등급(탁월)부터 A(우수), B(양호), C(보통), D(미흡), E(아주 미흡)등급으로 나뉘는데, 국립대병원 14곳 중 S등급은 없으며, A등급 2개, B등급 12개, C등급 2개, D등급 2개 등으로 평가됐다.

서울대치과병원은 15년도부터 3년 연속 양호 등급을 유지하고 있다. 특히 이번 공공기관 경영평가에선 대부분의 기관들이 전년대비 평균점수가 하락했으나, 서울대치과병원은 오히려 평가점수가 소폭 상승해, 우수한 결과를 낸 것으로 병원 측은 자평하고 있다.

평가 점수로 보면 서울대치과병원은 15년 75.9점(8위), 16년 77.1점(6위), 17년 77.3점(3위)로 지속적으로 점수가 상승하면서 상대적 평가 순위도 함께 상승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고객만족도 제고를 위한 노력을 통해 2017년 고객만족도 최고 등급을 받은 점과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해 무기계약진 전원을 정규직으로 전환한 점, 의료기관평가인증 기준을 모두 충족한 점, ‘독거노인을 위한 찾아가는 치과서비스’ 등 공공보건의료사업 등이 긍정적으로 평가 받았다.

허성주 서울대치과병원장은 “국가중앙치과병원으로서의 역할을 다하기 위해 진료, 교육, 연구, 공공의료 등 다양한 분야에서 병원의 모든 구성원들이 좋은 결과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있지만 아직 미흡한 점도 많은 만큼, 국민으로부터 더욱 신뢰 받는 치과병원이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계속해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